(#201 영화 리뷰) 찬실이는 복도 많지

in hive-196917 •  9 days ago 

mPLEV5sp1Pkj3rfDjueJv0ezsOL.jpeg

넷플릭스에 새로 들어온 영화가 있어서 보았다.
왠지 독립영화 같은 제목이랄까?
별 생각없이 봤는데, 여기에도 배우 윤여정이 나온다.
아마도 윤여정이 아카데미상을 수상한 '덕'으로 소개된 영화인 듯 싶기도 하다.
다른 배역들이 거의 유명하지 않거나 모르는 배우들이다.

sjTLAxgDVxfLDkU0Ih66B4gcaZz.jpeg

주인공 찬실은 영화 프로듀서로 일하고 있었다.
나이가 사십이 될 때까지 그닥 유명하지 않는 감독의 밑에서 일을 했는데, 어느날 갑자기 감독이 죽고 일자리를 잃고 말았다.
자기가 좋아서 하던 영화였으니 흔히 말하는 성공을 하지 못했어도 열심히 인생을 살고 있었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감독이 죽고 상황이 달라진 것이다.
생활고를 해결하기 위해 알고 지내던 배우의 집에 가사도우미로 일하기도 하고, 사는 곳도 언덕 꼭대기에 있는 집의 셋방살이로 옮긴다.
윤여정은 그녀가 세들어 살게 된 집의 주인 할머니로 나온다.
찬실은 지금까지의 삶과 다른 왠지 쓸모 없고 시간도 많고 용기도 잃었을 것 같은 삶을 살게 된다.

영화는 잔잔한 분위기와 평범한 스토리이다.
하지만 영화를 보는 내내 '찬실이는 왜 복이 많다는 거지?'하는 질문을 던지게 한다.
그러면서 우리에게 '복'이란 어떤 것일까도 생각하게 한다.

영화를 다 보고 사실 완전히 이해한 것 같지는 않았다.ㅋ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안녕하세요 gghite님

랜덤 보팅 당첨 되셨어요!!

보팅하고 갈께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Turtle-lv1.gif

감사합니다.

상을 엄청나게 받았다고 하니까 보기가 싫어지더라구요^^ 그래도 넷플릭스 있다면 한번 봐야겠네요 ㅎㅎ

아, 상을 많이 받은 영화였나요?ㅋ 전 그런 건 잘 모르고 그냥 보는 편이라서요.ㅋ

어떤 경우는 죽는것도 복이라 하니 그런 의미 중 하나가 아닐까요? ㅎㅎ 시간나면 한번 봐야겠습니다~

스타일 아니실텐데요?ㅋ